백악관 "미, 북한에 적대 정책 없다는 진정성 재확인"

한미 안보실장 회담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2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만나 대북 문제 등을 협의했다. 사진=주미대사관
[쿠키뉴스] 임지혜 기자 =미국 백악관이 북한에 대한 적대시 정책이 없다는 진정성을 재확인했다고 말했다.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12일(현지시간)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의 회담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주미 대사관 측이 밝혔다. 

주미 대사관 측에 따르면 설리번 보좌관은 언제 어디서든 조건없이 북한과 만나서 협상을 해나가겠다는 입장을 강조했다. 


또 한미 안보실장은 구체적인 대북 관여 방안에 대해 앞으로도 긴밀히 협력키로 했다.
jihye@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