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군,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사업 선정…2년간 국비 20억 확보

양구군청 전경
[양구=쿠키뉴스] 한윤식 기자 = 강원 양구군이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양구군은 환경부가 공모를 실시한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사업에 응모해 최종 대상지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가뭄 등 기후변화에 대응해 지역 회복력을 구축하고, 주민들의 신체·생활적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양구군은 강원도, 철원·화천·인제·고성군 등과 함께 강원 생태평화 기후탄력벨트 조성사업이란 명칭으로 이달부터 내년 말까지 추진한다.

양구군은 올해 국비 3억6000만원 등 6억원과 내년 14억원 등 2년에 걸쳐 총 2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계획이다.

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수자원 통합시설과 AWS도시대기측정망, 환경기후정보 알림시설 등을 구축하게 된다.

조인묵 군수는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사업이 완료되면 최근 부쩍 잦아지고 있는 이상기후에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갖게 돼 주민들의 피해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nssysh@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