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포토] 마지막 한 분까지 기억하겠습니다

[쿠키뉴스] 박효상 기자 = 4일 서울시청 앞 서울도서관 외벽 꿈새김판에 '마지막 한 분까지 기억하겠습니다' 문구가 걸려있다.
서울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6·25전쟁 참전용사 131명의 흑백 사진을 문구와 함께 전시한다.


tina@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