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KCM, 9세 연하 회사원과 결혼

가수 KCM. 이미지나인컴즈

가수 KCM이 비연예인인 여자친구와 최근 법적 부부가 됐다.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13일 “KCM이 평생을 함께할 사람을 만나 결혼했다”며 “최근 양가 가족들만 모여 축복 속에 언약식을 가졌으며, 현재 혼인신고까지 마쳤다”고 밝혔다. 결혼 상대는 아홉 살 연하 회사원으로 알려졌다.

KCM 부부는 경기 김포에 신접살림을 마련한다. KCM이 방송에서 애틋함을 드러냈던 홀어머니도 이들 부부가 모시기로 했다.


KCM은 팬카페에 자필 편지를 올려 “지난해 결혼 계획을 세우다 코로나(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시국으로 연기하기를 반복하며 여러분께 소식을 전할 기회를 잡지 못했다”며 “제대로 격식을 차린 결혼식은 코로나 시국이 끝나면 좋은 날을 잡아 올리려고 한다”고 말했다.

깜짝 결혼 소식에 팬들과 동료들은 축하를 보냈다. 래퍼 슬리피는 KCM이 만든 유행어 ‘하모니카’를 이용해 “결혼축하모니카”라고 SNS에 썼다. 팬들도 “깊은 배려로 아내를 아껴주길 바란다” “행복하고 예쁜 가정 이루길 바란다”며 응원했다.

2004년 노래 ‘흑백사진’으로 데뷔한 KCM은 얇고 허스키한 목소리로 인기를 끌며 ‘은영이에게’, ‘알아요’ 등을 히트시켰다. 지난해 MBC ‘놀면 뭐하니?’ 측이 결성한 남성 보컬 그룹 MSG워너비 멤버로 활동하며 두 번째 전성기를 맞았다.

이은호 기자 wild37@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