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군 고령자복지주택 건립 본궤도…내년 하반기 착공

인제군-LH 서화면 고령자복지주택 건립 업무협약
강원 인제에 80세대 규모의 고령자 복지주택이 건립된다

인제군은 25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서화면 고령자복지주택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서에는 고령자복지주택 건립을 위해 LH가 설계 및 건설, 주택의 운영 관리를 담당하고, 인제군은 복지시설의 인테리어 및 운영·관리를 담당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인제 서화면에 건립되는 고령자복지주택은 지난 5월 인제군이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선정된 사업으로 국비103억원을 포함해 총 142억원이 투입돼 80세대 규모의 공동주택으로 조성된다.

우선 입주 대상은 65세 이상 저소득 어르신들이며 입주자들의 편의제공을 위해 저층부에 단체급식소, 건강관리실 등 1000㎡ 규모의 복지시설도 함께 조성될 계획이다.

그동안 서화면은 노후주택이 많고 임대주택이 없어 저소득층의 주거환경이 열악한 지역으로 이번 사업을 통해 주택 공급이 어느 정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채희정 도시개발과장은 "연내 사업 승인을 거쳐 내년 하반기 착공, 2024년 준공 및 입주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사업을 시작으로 공공주택 확대 등 지역주민들의 주거 안정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인제=한윤식 기자 nssysh@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