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축구협회, '골 때리는 그녀들' 제작진에 감사패 전달

여자축구발전 활성화에 이바지
27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뉴질랜드전 하프 타임 때 감사패 수여

골때리는 그녀들 프로그램 포스터.   대한축구협회(KFA) 제공

대한축구협회(KFA)가 SBS의 예능 프로그램 ‘골때리는 그녀들’에 감사패를 증정한다.

KFA는 오는 27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신세계 이마트 초청 여자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한국과 뉴질랜드전 하프타임 행사로 ‘골 때리는 그녀들’ 제작진에게 감사패를 수여한다고 25일 밝혔다. 프로그램 연출자인 이승훈 프로듀서와 개그맨 김민경 씨가 나와 대표로 감사패를 받는다.

‘골 때리는 그녀들’은 다양한 분야의 여성들이 각자 축구팀을 만들어 승리를 향해 분투하는 모습을 담고 있다. 


박경훈 KFA 전무는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축구를 해보고 싶다는 여자분들이 무척 많아졌다고 들었다”며 “여자 축구 활성화를 위해서는 직접 공을 차보면서 흥미를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감사패를 전달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KFA는 올해 초 여자축구 활성화 프로젝트팀을 별도 조직으로 만들고 서울시 교육청, 신세계 그룹과 함께 여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렛츠플레이 축구교실’ 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김찬홍 기자 kch0949@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