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럭셔리 워치 주얼리 페어 연다 

사진=현대백화점
[쿠키뉴스] 한전진 기자 = 현대백화점은 11일부터 오는 20일까지 10일간 무역센터점에서 '럭셔리 워치·주얼리 페어'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행사에는 브레게·예거 르쿨트르·피아제 등 해외 명품 시계, 주얼리 브랜드 13곳이 참여해, 평소 판매중인 상품 외에 각 브랜드에서 국내에 소량으로 들여온 상품 50여 점을 추가로 선보인다. 

이번 행사에서 선보이는 상품은 스위스 하이엔드 주얼리 브랜드 피아제의 '라임라이트 하이주얼리 커프 브레이슬릿(8억원 상당)'과 투르비용(중력으로 인한 시간 오차를 줄여주는 장치)을 발명한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브레게의 '클래식 더블 투르비용 5345 퀘드올로지(8억원 상당)', 그리고 프랑스 럭셔리 주얼리 브랜드 프레드의 '포스텐 네크리스(7000만원 상당)' 등이다.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은 행사 기간 동안 참여 브랜드 단일 매장에서 현대백화점카드로 200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12개월 무이자 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ist1076@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