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의 남자' 송강호, 제74회 칸영화제 심사위원으로 선정

사진=송강호. 박태현 기자

[쿠키뉴스] 강한결 기자 = 배우 송강호가 다음달 6~17일 프랑스 칸에서 열리는 제74회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 심사위원으로 활동한다. 한국 배우로선 전도연에 이어 2번째, 영화인으로선 5번째다. 

10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송강호는 칸영화제 경쟁 부문 심사위원 자리를 제안받고 수락했다. 영화제 심사위원 명단은 다음 주께 공식 발표될 예정이다. 한국 영화인이 칸영화제 경쟁부문 심사위원으로 위촉된 것은 1994년 신상옥 감독, 2009년 이창동 감독, 2014년 배우 전도연, 2017년 박찬욱 감독에 이어 다섯 번째다.

송강호는 올해 칸영화제 비경쟁 부문 초청작인 한재림 감독의 '비상선언' 배우로서도 레드카펫을 밟을 예정이다. 이전에도 송강호는 '밀먕', '박쥐', '기생충' 등의 작품을 통해 경쟁부문에 초청됐고,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으로 비경쟁 부분에 초청된 바 있다.


'베니스 영화제', '베를린영화제'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분류되는 칸 영화제는 꾸준히 한국영화에 관심을 보여왔다. 2019년 열린 제72회 칸영화제에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칸영화제 최고 영예인 황금종려상을 받았다.

sh04khk@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