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지사 "도쿄올림픽 보이콧 검토할 때"

이재명 경기도지사
[수원=쿠키뉴스 박진영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도쿄올림픽 지도의 독도 표시와 관련해 "도쿄올림픽 보이콧 검토가 불가피하다"고 주장했다.

이 지사는 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일본 정부는 계속된 무반응이다. 도쿄올림픽 지도의 독도 표시 관련, 우리 정부의 항의와 지방정부 차원의 서한, 국회의 규탄 등이 이어졌지만 일관된 모르쇠"라고 지적했다.

이어 "한일관계가 개선되기를 누구보다 기대하지만 이런 방식으로는 영영 가능하지 않다"며 "외교는 주권국가 간의 끊임없는 상호작용의 결과인 만큼, 명백한 정치적 도발에 대응해 그에 걸맞은 우리의 분명한 행동이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그는 "일본의 상식 밖 태도가 지속되면서 '보이콧 검토'가 불가피할 만큼 우리 국민들의 요구가 높다. 쉽게 결정할 사안은 아니지만 심각한 검토를 해야하는 시점이 됐다"면서 "독도는 그냥 우리 땅이 아니라 통한의 역사가 뚜렷하게 새겨져 있는 역사의 땅이다. 전 세계를 피로 물들였던 지난날 제국주의의 망령은 결코 우리가 타협할 수 있는 대상이 아니다"라고 역설했다.

bigman@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