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 “北, 도쿄 올림픽 불참… 출전권 재할당할 것”

사진=로이터 연합

[쿠키뉴스] 이준범 기자 = 도쿄 올림픽에 불참을 선언한 북한의 출전권이 재할당된다.

8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도쿄 올림픽에 참가하지 않겠다고 한 북한의 출전권을 재할당하기로 했다.

제임스 맥레오드 IOC 올림픽 연대 국장은 화상 기자회견에서 "지난 4월 북한은 총회를 열어 (불참을) 결정했다"며 "문제는 그들이 우리에게 공식적으로 알리지 않았다는 점"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는 이유에 대해, 그리고 그들에게 가능한 한 많은 확약을 제공하기 위해 많은 논의를 했다"며 "출전권에 관해 결정을 해야 하는 지경에까지 이르렀고, 오늘(8일) IOC 집행위원회가 결정했다. 다른 선수들에 대한 공정성을 위해 네 자리를 재할당할 필요가 있었다"고 말했다.

북한은 지난 4월6일 체육성이 운영하는 '조선 체육' 홈페이지를 통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부터 선수들을 보호하기 위해 도쿄 올림픽 불참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북한이 하계 올림픽에 불참하는 건 지난 1988년 서울 올림픽 보이콧 이후 처음이 될 전망이다.


bluebell@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