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부터 60~74세 어르신 코로나 백신 접종 사전예약

6일부터 70~74세, 10일부터 65~69세, 13일부터 60~64세 순차 예약

서울 송파구 거여동 송파체육문화회관에 마련된 예방접종센터에서 어르신이 예진표를 작성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쿠키뉴스] 한성주 기자 =이달부터 60세 이상 고령층에 대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백신 접종 사전예약이 시작된다. 

4일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이하 추진단)은 오는 6일부터 70∼74세 어르신에 대한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후 65∼69세는 10일부터, 60∼64세는 13일부터 순차적으로 예약을 진행할 계획이다.

접종은 65∼74세는 이달 27일부터 다음달 19일까지 실시된다.  60∼64세는 다음 달 7일부터 접종할 예정이다. 전국의 1만2751개소 위탁의료기관 중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할 수 있으며, 접종되는 제품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다.


사전예약은 온라인 사전예약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사전예약 절차는 접종자가 집중돼 혼잡이 발생하는 상황을 막고, 백신 물량 배분 및 공급 등 사전 준비를 통해 원활히 접종을 진행하기 위한 목적으로 도입됐다. 다음달 21일 이후에는 의료기관 방문 및 현장등록을 거쳐 접종할 수 있다.

온라인 예약이 어려운 어르신을 위해 질병관리청 감염병 전문 콜센터와 각 지자체는 전화예약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혼자 예약이 어려운 어르신은 신분증과 본인 명의 휴대전화를 지참해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사전예약 절차를 도움 받을 수 있다.
 
사전예약을 완료하면 1시간 이내에 예약일시, 접종기관, 접종 백신 종류가 포함된 문자메시지가 전송된다. 접종 당일 건강상태가 좋지 않다면, 예약된 접종기관으로 연락해 일정을 변경해야 한다.

castleowner@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