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전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 ‘새로운 자치분권시대 개막’ 다짐

전주시의회서 올해 첫 정기총회, 개정 지방자치법 시행 등 현안 논의
강동화 협의회장, 시군의회의장협의회로부터 공로패 수상


전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회장 강동화)가 32년 만에 전부 개정된 지방자치법에 대응해 새로운 자치분권시대 개막을 위한 굳은 각오를 다졌다. 

시군의회의장협의회는 14일 전주시의회에서 전북지역 14개 시·군의회 의장과 김승수 전주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첫 정기총회를 열었다. 

이날 총회에서는 지방자치 및 균형발전을 위한 시·군의회의 공통 현안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 시행에 따른 대응방안 등을 중점 논의했다


또한 강동화 회장은 시군의회의장협의회로부터 지방의회 발전과 자치분권 실현에 기여한 공로로 공로패를 받았고, 김승수 전주시장은 의회와 상생 협력 및 지방자치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감사패를 받았다.

강동화 전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장은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시행으로 지방의회의 권한과 책임이 강화된 만큼 시·군의회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14개 시·군의회가 소통과 협력을 바탕으로 주민 중심의 진정한 지방자치가 실현될 수 있도록 새로운 시대의 변화를 함께 이끌어 나가자”고 말했다.

전주=김영재 기자 jump0220@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