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윤석열, 6.5%p 차이로 이재명 앞서 [리얼미터]

윤석열 44% vs 이재명 37.5%… 오차범위 밖 격차

그래픽=리얼미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에 오차범위 밖에서 밀렸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6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달 29일부터 지난 3일까지 만 18세 이상 유권자 3054명을 대상으로 대선 후보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윤 후보는 44.0%, 이 후보는 37.5%를 기록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 3.8%,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 3.2% 순이었다.

윤 후보와 이 후보의 지지율 격차는 6.5%p로 지난 조사(11월 4주차)에 비해 좁혀졌다. 윤 후보는 지난주에 비해 2.3%p 하락했고 이 후보는 0.6%p 올랐다. 다만 여전히 오차범위 (95% 신뢰수준에 ±1.8%p) 밖 수치다. 


‘부동산 안정 해결 후보’는 윤 후보와 이 후보가 초접전을 벌였다. 윤 후보 38.5%, 이 후보 38.3%로 0.2%p 차이였다. 안 후보 4.7%, 심 후보 4.3%가 뒤를 이었다.

‘차기 대선 당선 가능성’을 묻자 윤 후보 47.3%, 이 후보 43.3%, 안 후보 1.8%, 심 후보 1.6% 순이었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이번 조사의 응답률은 6.9%로, 무선 전화면접(8%), 무선(82%)·유선(10%) 자동응답 혼용방식, 무선전화(90%)와 유선전화(1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김은빈 기자 eunbeen1123@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