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드코로나’ 영국, 40대도 부스터샷 실시

영국 코로나 검사센터   사진=연합뉴스
영국이 40대에도 코로나19 추가접종(부스터샷)을 실시한다. 만 16∼17세에게는 2차 접종을 한다.

연합뉴스와 외신에 따르면 영국 백신 접종 및 면역 공동위원회는 15일(현지시간) 40대에 3차 접종을 하고 16∼17세에는 2차 접종을 하라고 권고했다.

영국은 9월부터 50대 이상, 일선 의료진 등에게 3차 접종을 하고 있고 모두 1260만명이 접종을 마쳤는데 이를 40대까지 확대키로 한 것이다.


16∼17세 청소년은 지금은 1차만 맞았다.

현재 ‘위드 코로나’(일상회복)을 실시하고 있는 영국은 하루 신규 확진자가 4만명 전후를 기록하고 있다.

40대 부스터샷에는 화이자나 모더나 반회분이 사용된다. 2차 접종 후 6개월이 지나야 맞을 수 있다. 16∼17세는 접종 12주 후에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유수환 기자 shwan9@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