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코로나19, 3일 31명 대거 확진

감염경로 불확실한 자발적 검사 12명, 기업체 집단 관련 6명

코로나19 방역활동 모습.

[천안=쿠키뉴스] 최문갑 기자 = 천안시에서 3일 코로나19 확진자 31명이 대거 발생했다. 확진자 중 12명은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자발적 검사자들이다. 6명은 서북구 성정동 기업체 관련 집단 발생이다.

3일 시에 따르면 천안 1863번은 해외 입국자다. 

천안1864, 1884, 1885번 등 3명은 천안 1857번과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파악했다. 


천안 1865번은 천안 1845번의 접촉자다. 

천안1866~1868, 1871, 1880, 1888번 등 6명은 기업체 집단 발생 관련이다. 

천안1869, 1874, 1877~1879, 1882, 1883, 1886, 1887, 1890, 1891, 1893번 등 12명은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확진자들이다. 자발적 검사에서 양성판정을 받았다. 

천안 1870번은 천안 1655번의 접촉자로 자가격리 중 확진됐다.

천안 1872, 1875번은 경기도 용인시 4091번의 접촉자다. 

천안 1873번은 천안 1833번의 가족으로,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천안 1876번은 천안 1722번의 접촉자다.

천안 1881번은 천안 1853번과 접촉했다.

천안 1889번은 천안 1862번과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파악했다. 

천안 1892번은 타 지역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파악했다.

방역당국은 확진자와 접촉자에 대한 추가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mgc1@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