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서 외국인 노동자 7명 추가 확진…강릉 누적 332명

지난 1일부터 외국인 노동자 누적 57명

외국인 노동자들이 외국인 노동자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 중에 있다. (강릉시청 제공)

[강원=쿠키뉴스] 최석환 기자 =강원도 강릉에서 외국인 노동자 7명이 추가 확진됐다.

5일 시 보건당국에 따르면 지난 4일 외국인 노동자 약 1000명을 대상으로 진단 검사를 한 결과 7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지난 1일부터 닷새 동안 외국인 노동자 누적 확진자는 총 57명이다.


시 보건당국은 확진환자에 대한 기초역학조사를 실시했으며 강원도에 병상배정을 신청했다.

또 감염경로 등 심층역학조사 시행 및 동선 확인과 방역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강릉 누적 확진자는 332명이다.

nuog@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