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선물샵 오픈...카카오톡에 맞수 되나

네이버 선물샵. /네이버


[쿠키뉴스] 구현화 기자 = 네이버가 선물 콘텐츠를 추천하는 '선물샵' 주제판을 새로 오픈하며 선물하기를 주력으로 하는 카카오톡의 카카오커머스와 맞붙는다. ​

네이버 선물하기는 평소 검색을 하거나 상품을 둘러보다가 '선물하기' 버튼으로 자연스럽게 선물을 하는 서비스로, 네이버에 따르면 지난 1~4월 네이버 선물하기 거래액은 전년 동기 대비 약 8배 증가했다.


AI 기반 상품 추천 기술인 AiTEMS(에이아이템즈)도 적용돼 검색어에 따라 성별·연령별 선호 선물을 추천하거나 최근 인기있는 선물 트렌드를 분석해 맞춤 상품을 보여주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45만개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의 수많은 SME 상품과 럭셔리 브랜드를 지인에게 쉽게 선물할 수 있다.

이에 따라 네이버는 이용자들이 일상 속에서도 다양한 선물을 둘러볼 수 있도록 '선물샵' 주제판을 열고 관련 큐레이션을 강화한다. 선물샵 판에는 상황별 전하고픈 감정에 따라 관련 선물을 추천하는 '테마별 선물 편집샵'을 다양하게 꾸렸고, SME와 창작자들의 작품을 선별한 '컬처샵', '아뜰리에샵' 등도 만나볼 수 있다. 

네이버 선물샵 판은 네이버앱 왼쪽의 쇼핑·라이프 영역 및 모바일 '선물하기' 검색으로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선물과 함께 진심어린 마음도 함께 전할 수 있도록 네이버웹툰과 그라폴리오 작품이 담긴 '메시지 카드'도 새롭게 선보인다. 

네이버 선물하기를 담당하는 임준현 리더는 "네이버 선물하기는 나만 알고 있기 아까운 상품과 브랜드, 페이포인트 선물 등 일상 속에서 편리하게 마음과 선물을 전할 수 있도록 설계된 서비스 흐름이 차별점"이라며 "선물샵 판의 큐레이션과 독보적인 상품 DB와 AI 상품 추천기술을 접목해 새로운 선물하기 경험을 원하는 이용자의 니즈를 만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kuh@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