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영구임대주택에 붙박이 가전제품 건축설계 때 반영


[인천=쿠키뉴스 이현준 기자] 인천시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소규모 신규 영구임대주택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우리집 공간채움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우리집 공간채움 프로젝트는 지정기부 모금으로 소규모 신축 영구임대주택에 붙박이 생활가전을 건축설계 시부터 반영해 설치‧시공하는 것이다.

인천시 공급 영구임대주택 규모는 전용면적이 27㎡ 이하로 입주 후 기성 가전제품 설치 시 생활공간이 매우 협소했다.


시는 영구임대주택 건축설계 때 붙박이 생활가전 계획이 반영되면 공간활용과 거주환경 개선 등이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

시는 건설비용 외 물품지원에 한계가 있는 점을 고려해 이를 해결하기 위해 지정기부금을 활용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연간 50~100호가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저속득층 등 주거약자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며 “기업의 많은 지원과 후원으로 나눔 문화가 정착되고 따뜻한 공동체 의식이 확산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chungsongha@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