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가영, 키이스트와 재계약

배우 문가영. 사진=키이스트

[쿠키뉴스] 인세현 기자 =배우 문가영이 기존 소속사인 키이스트와 재계약을 맺으며 향후 행보를 함께한다.

3일 키이스트 매니지먼트 부문대표 이연우 이사는 “지난 2018년부터 인연을 이어온 배우 문가영과 서로 간의 더욱 두터워진 믿음과 신뢰가 바탕이 되어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아울러 이 이사는 “함께 나아갈 방향성을 적극적으로 공유하며 한결같이 각별한 믿음과 애정을 보여준 문가영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한다”면서 “앞으로도 긍정적인 시너지를 만들어내는 최고의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2006년 영화 ‘스승의 은혜’ 아역으로 연예계에 데뷔한 문가영은 다양한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MBC ‘위대한 유혹자’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를 거쳐 MBC ‘그남자의 기억법’ tvN ‘여신강림’ 등에서 활약했다.

키이스트에는 문가영을 비롯해 유해진, 김동욱, 김서형, 김의성, 강한나, 고아성, 조보아, 박하선, 손현주, 이동휘, 배정남, 황인엽 등이 소속됐다.

inout@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