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에 이어 아이돌그룹 빅톤도 완주로 여행

완주서 KTV ‘빅포레스트’ 친환경 로드버라이어티 촬영


[쿠키뉴스] 김영재 기자 =글로벌 팝스타 BTS에 이어 아이돌그룹 빅톤이 전북 완주군을 찾아 국정홍보영상에 출연, 완주가 다시 한 번 전국적인 유명세를 타고 있다. 

3일 완주군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공공채널인 한국정책방송원(KTV)이 발표한 저탄소 친환경 콘텐츠 ‘빅포레스트’ 국정홍보영상에 완주군이 소개됐다.

KTV 방송 프로그램 빅포레스트에는 아이돌그룹 빅톤이 출연해 지구를 생각하는 친환경 활동을 주제로‘친환경 로드 버라이어티’콘텐츠로 제작됐다.  


방송에서 빅톤은 전국 최대 용량을 자랑하는 전북 1호 완주수소충전소에서 수소전기차에 대해서 알아보고, 대아수목원에서 탄소중립을 위한 숲의 중요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또한 로컬푸드매장에서 똑똑한 장보기와 분리수거법, 소양오성한옥마을에서 즐기는 제로웨이스트 카페 체험과 무궁화 나무심기 등 빅톤의 환경이야기로 콘텐츠를 구성했다. 

모두 3편으로 제작된 영상에는 완주의 수소산업과 청정 관광도시가 자세히 소개됐다. 

이를 통해 빅톤이 소양오성마을 문화생태숲 앞에 직접 심은 무궁화나무는 팬클럽 ‘앨리스’ 회원들의 인증샷을 찍기 위한 발길이 이어지면서 관광홍보 마케팅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이번 영상은 KTV 최초로 MZ세대 회원층이 두터운 온라인 동영상(OTT) 플랫폼 ‘Seezn(시즌)’를 통해 공개됐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산이 70%를 차지하는 완주는 빽빽한 숲과 천혜의 청정 관광자원을 가지고 있다”며 “이번 방송 영상으로 친환경 정책으로 자연친화도시를 이뤄가고 있는 완주가 세계인에게 널리 알려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KTV 빅포레스트는 Seezn(시즌)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을 통해 회원에 가입하면 웹드/웹예능편에서 1~3편을 검색해 시청할 수 있다. 

jump0220@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