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이 떠났다’ 조보아 “채시라 선배님 칭찬, 큰 영광… 감격했다”

조보아 “채시라 선배님 칭찬, 큰 영광… 감격했다”

배우 조보아가 채시라의 칭찬에 “너무나 큰 영광이다. 감격했다”면서 감사의 뜻을 전했다.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조보아는 “화보 촬영차 떠난 비행기 안에서 선배님이 칭찬해 준 기사를 읽어봤다. 너무 영광이고 감격했다”고 말했다.

조보아는 지난 4일 종영된 MBC 드라마 ‘이별이 떠났다’에서 열연한 바 있다. ‘이별이 떠났다’는 50대와 20대의 두 여성이 상처를 극복해나가는 이야기를 그렸다. 조보아는 극 중 20대 미혼모 ‘정효’ 역할을 맡아 채시라가 맡은 ‘서영희’와 이야기를 꾸려나갔다. 두 사람의 특별한 연대가 화제를 모으며 마지막 회인 40회는 시청률 10.5%(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했다.

조보아는 “(채시라의 칭찬은) 격려를 해 주시기 위해 그런 것 같다. 감사한 마음인 동시에 선배님께 거는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이어 “‘워맨스’를 주제로 선배님과 ‘베스트 커플상’을 받았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다니엘 기자 dne@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포토뉴스

연예/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