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사회적경제 활성화 사업 본격 추진

경남 거제시가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등 사회적경제 활성화사업을 본격 추진해 사회 공익적 가치를 실현하기로 했다.

시는 지난 2일 사회적공동체 업무의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추진을 위해 사회적공동체담당을 신설해 사회적경제에 대한 인식 및 공감대 확산은 물론 사회적경제기업의 자립기반을 도모하기 위해 적극 나섰다.

사회적경제 활성화 및 지속 가능한 생태계 구축을 위해 올 상반기 ‘거제시 사회적공동체 육성 지원 조례’제정을 추진하고 있으며, 조례가 제정되면 사회적경제기업의 발굴과 육성 등 각종 지원사업 및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설립의 근거가 마련된다.

또한 조선업에 치중된 경제구조로 사회적경제에 대한 관심도가 낮았던 시민들을 대상으로 사회적경제 설명회를 개최해 사회적경제에 대한 인식과 이해도를 상승시키고,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진입하는 방법 등을 제공해 다양한 분야의 사회적경제기업을 발굴육성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사회적경제 활성화는 조선업에 편중된 산업의 다각화도모 및 조선업 위기로 촉발된 고용과 지역경제위기의 하나의 대안 역할을 할 것이다"며 "사회적경제 활성화로 취약계층 일자리 제공 및 소득 창출을 유도하고 지역주민의 직접적인 참여 촉진으로 공동체 문화를 형성하는데 노력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거제시는 조선소모품을 제조하는 연연칠백리 등 예비사회적기업 3개소, 마을기업5개소, 협동조합 12개소, 자활기업 3개소 등 총 23개의 사회적경제조직이 운영되고 있다

거제=강종효 기자 k123@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포토뉴스

연예/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