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대, 대학일자리센터 개소…원스톱 취업지원서비스 제공

강종효 기자
입력 : 2018.04.16 16:28:49
수정 : 2018.04.16 16:28:54

경남대학교(총장 박재규)는 16일 창조관 1층 평화홀에서 박재규 총장을 비롯한 학내 보직자, 부산지방고용노동청 창원지청,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 경남경영자총협회,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본부, 경남벤처중소기업청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학일자리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대학일자리센터 사업은 대학 내에 흩어져 있는 진로 및 취‧창업지원 기능을 공간적으로 통합하거나 기능적으로 연계해 대학생과 지역 청년들에게 특화된 고용서비스를 제공한다.

경남대는 지난 2월 청년들이 대학 안에서 진로지도 및 취‧창업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한 고용노동부의 대학일자리센터 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창조관 1층에 위치한 대학일자리센터는 청년실업문제 해결을 위해 내학 내에 설치된 취․창업 지원 전문조직으로, 경남대학교 학생은 물론 지역 청년층을 대상으로 원스톱 취․창업 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곳에서는 진로지도, 취업상담 및 알선, 현장실습, 창업교육 및 지원, 해외취업지원 등의 포괄적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박재규 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현재의 청년 실업은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대학 등이 유기적으로 협력해야 해결될 수 있다"며 "앞으로 대학일자리센터를 효과적으로 운영해 기업이 요구하는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창원=강종효 기자 k123@kukinews.com

맨 위로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