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영자, 여고생 향한 폭력 아버지 사연에 눈물

‘안녕하세요’ 이영자, 여고생 향한 폭력 아버지 사연에 눈물

이준범 기자
입력 : 2018.04.16 13:18:45
수정 : 2018.04.16 13:34:24


방송인 이영자가 여고생의 사연에 눈물을 흘렸다.

16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안녕하세요’ 제작진은 한 여고생의 사연을 들은 이영자가 눈물을 흘리며 이야기를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이날 등장하는 한 여고생의 ‘나를 찾지마’ 사연이 눈물의 원인이었다. 여고생 아버지의 강압적이고 폭력적인 행동이 공개되자 출연진들과 방청객들은 충격에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공개된 사진 속 이영자는 눈물을 흘리며 사연의 주인공 아버지에게 말을 하고 있다. 그녀를 지켜보던 이날의 게스트 김지민 역시 감정을 이기지 못해 눈물을 손으로 훔치고 있고, 신동엽, 정찬우, 김태균은 할 말을 잃은 듯 무거운 표정으로 입을 굳게 다물고 있다.

고민의 주인공은 화가 나면 큰소리를 내며 물건을 집어 던지고 딸의 생활을 일일이 간섭하는 아버지의 변화를 위해 사연을 보냈다. 딸의 진지한 고민 토로와 MC들의 지적에도, 여고생의 아버지는 자신의 행동에 대해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이를 합리화 시키려고만 했다. 상황을 모두 지켜본 이영자는 눈물을 보이며 진심을 담은 조언을 해줬다.

이영자의 눈물을 불러온 사연 ‘나를 찾지마’는 16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되는 ‘안녕하세요’에서 공개된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맨 위로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