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SK, 현대모비스 타파...30점 차이

서울 SK, 현대모비스 타파...30점 차이

프로농구 서울 SK가 울산 현대모비스를 상대로 30점차 대승을 거뒀다.

SK는 22일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원정 경기에서 현대모비스를 상대로 90-60의 점수를 내며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SK는 2연승, 시즌 성적 12승 4패를 기록했다. 2위인 원주 DB(10승 6패)와 2승 차이를 벌렸다. 반면 현대모비스는 홈 5연패가 됐다. 시즌 성적은 8승 10패로 7위다.

SK는 전반부터 압도적으로 승부를 이끌었다. 최준용이 연속 3점포로 경기를 시작했다. 이후 2쿼터 중반 안영준의 3점 슛이 꽂히면서 SK가 42-11, 31점 차가 됐다.

전반 SK의 야투성공률이 60%에 가까웠던 반면 현대모비스는 25%에 불과했다. 현대모비스는 턴 오버까지 9차례 범하며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이날 경기에서 SK 선수들은 고른 활약을 보였다. 애린 헤인즈가 20점(6리바운드), 워니가 16점(6리바운드 5어시스트), 안영준과 최준용이 각각 14점씩, 최성원이 11점을 냈다.

지영의 기자 ysyu1015@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배너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