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건강뉴스] 한국 대장암·위암 치료 ‘세계 최고’…만성질환 관리는 미흡

한국 대장암·위암 치료 ‘세계 최고’…만성질환 관리는 미흡

 

우리나라의 대장암, 직장암, 위암 생존율이 OECD 회원국 가운데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최근 보건복지부는 OECD의 ‘한눈에 보는 보건’ 자료를 분석해 전했는데요.

암 진단을 받은 뒤 5년간 생존할 누적 확률을 뜻하는 ‘5년 순 생존율’의 경우 우리나라가 대장암 71.8%, 직장암 71.1%, 위암 68.9%로 OECD 32개 회원국 중 1위를 차지했습니다.

반면 천식이나 당뇨 등 만성질환으로 인한 입원율은 여전히 OECD 평균을 웃돌았고, 다섯 개 이상의 약을 지속적으로 먹는 75세 이상 환자의 비율이 68.1%로 통계를 제출한 7개국 가운데 가장 높았습니다.

 

김성일 기자 ivemic@kukinews.com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을 통해 시청하시길 바랍니다.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배너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