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손예진, 美 동반 여행설 양측 모두 부인… “절대 아니다” “말도 안 된다”

현빈-손예진, 美 동반 여행설 양측 모두 부인… “절대 아니다” “말도 안 된다”

사진=박태현 기자


배우 현빈(36)과 손예진(36) 측이 미국 동반 여행설을 부인했다.

10일 뉴시스에 따르면 현빈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는 "현빈은 스케줄 소화차 해외에 나갔다"며 "미국에서 손예진과 만났다는 온라인 게시글은 사실이 아니다. 일각에서 두 사람의 열애를 의심하는데 절대 아니다"라고 밝혔다.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역시 “해당 글은 사실이 아니다”며 “손예진은 혼자 여행 중이다. 부모님도 지금 한국에 있는데, 미국에서 함께 삼계탕을 먹은 건 말도 안 된다”고 전했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현빈과 손예진이 함께 미국 LA 여행 중이라는 목격담이 올라왔다. 이 네티즌은 두 사람이 다정하게 여행 중이며 미국에서 부모님과 함께 식사하는 것까지 목격했다고 주장했다. 

손예진과 현빈은 지난해 개봉한 영화 '협상'에 함께 출연했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