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멋진 무대”vs“선정적”… 화사 ‘2018 마마’ 의상 두고 갑론을박

“멋진 무대”vs“선정적”… 화사 ‘2018 마마’ 의상 두고 갑론을박

그룹 마마무의 멤버 화사가 ‘2018 마마 팬스초이스 인 재팬’(2018 MAMA FANS’ CHOICE in JAPAN·이하 ‘2018 마마 재팬’)에서 선보인 무대 의상을 두고 평가가 엇갈렸다.

마마무는 지난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개최된 ‘2018 마마 재팬’ 무대에 올라 개인 퍼포먼스와 단체 무대를 꾸몄다.

이날 화사는 과감한 디자인의 붉은색 점프슈트를 입고 등장해 눈길을 모았다. 그는 이 의상을 입고 솔로곡 ‘주지마’와 단체곡 ‘너나 해’ ‘별이 빛나는 밤에’ 무대를 소화했다. 빼어난 가창력과 강렬한 퍼포먼스가 돋보였다.


공연 후 화사는 주요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 정상에 오르며 화제의 중심에 섰다. 일부 누리꾼은 “화사이기 때문에 가능한 멋진 무대였다” “해외 팝 가수의 퍼포먼스를 보는 것 같았다”고 환호를 보냈지만, 일부는 ‘의상이 다소 선정적이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2018 마마’는 서울과 도쿄에서 열린 공연에 이어 오는 14일 홍콩으로 이어진다.

인세현 기자 inout@kukinews.com / 사진=‘2018 마마 팬스초이스 인 재팬’ 방송화면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