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영상] 수현 향한 “영어로 책을 읽었어?” 질문 듣자 에즈라 밀러 발끈 “나보다 똑똑한 사람”…키얼스티 플라의 해명 “깊은 인상 받았을 뿐”

수현 향한 무례한 질문에 에즈라 밀러가 대신 발끈했다!

김수현 SNS



미국 배우 에즈라 밀러가 화젭니다.

지난 6일(현지시간) 리포터 키얼스티 플라는
할리우드 스타들과 인터뷰를 진행하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영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신비한 동물사전2)」의 출연 배우인
에즈라 밀러와 한국 배우 수현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는데요.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던 중
키얼스티 플라는 “처음 해리포터 책을 접했을 때 기억하냐”라며
직접 읽었는지 부모님이 읽어주셨는지 물었습니다.

그러자 에즈라 밀라는 “7살쯤 아빠가 읽어줬다”고 답했고,
수현은 “중학생 때 한국에서
미국에 있는 아버지 친구에게 책을 구해달라고 부탁했다”고 말했는데요.

수현의 답을 들은 키얼스티 플라는 놀란 표정을 지으며
“영어로 읽었나? 그때 영어를 할 수 있었나” 등의 질문을 던졌습니다.

일각에서는 이를 두고
유색 인종에게 영어를 할 줄 아는지 묻거나 실력을 칭찬하는
미국 내 인종차별적 발언이라고 지적했는데요.

당시 해당 질문을 듣고 있던 에즈라 밀러는
“그녀는 지금까지 계속 영어로 인터뷰를 했다.
당신이 알지 모르지만 매우 잘해서 믿어지지 않을 정도다.”라며
“난 오로지 영어만 할 줄 안다. 한국어는 정말 못한다”고 말했습니다.

이후 “남은 3분 베스트를 만들어보자”는 키얼스티 플라의 말에
에즈라 밀러는 “다음 질문은 수현에게 하기 바란다. 나보다 똑똑한 사람”이라며
수현을 치켜세웠는데요.


pa****
인터뷰 영상 유튭에서 봤는데.. 남자배우 에즈라 밀라 너무 멋지네. 아주 대놓고 쐐기를 박아버리네 여자 진행자의 싸가지 없음에. 멋진 배우다.

mo****
수현 파이팅. 상처받지 말고 씩씩하게 멋진 커리어를 만들어 가시길...

xe****
저것도 인종차별이냐ㅋㅋㅋㅋㅋ 지금 내 나이가 26인데 불어 조금 하면 너 불어도 할 줄 아냐고 신기해한다. 9살이면 어떻게 느꼈겠냐ㅋㅋㅋㅋ


키얼스티 플라는 자신의 SNS에
“나는 영어가 모국어도 아닌 9살 정도의 아이가
해리포터를 영어로 읽었다는 데 깊은 인상을 받았을 뿐이다.
당신들은 놀랍지 않은가”라고 해명했습니다. 김민희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페이스북 카카오 밴드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구글 더보기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연예/스포츠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