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희 경북도교육감 예비후보 "완전 무상 유아교육 가능하다"

공립유치원 신설보다 사립유치원 지원해야

성민규 기자
입력 : 2018.04.16 14:19:11
수정 : 2018.04.16 13:23:18

이경희 예비후보.

이경희 경북도교육감 예비후보가 '완전 무상 유아교육' 실현 방안을 발표했다.

이 예비후보는 공·사립 유아교육의 안정적인 성장을 위해 새로운 공립유치원 신·증설보다 법인화 조건 없는 '공공형 유치원' 확대를 주장했다.

이어 휴·폐원에 처한 사립유치원을 국가나 지자체가 매입해 '공립화'하는 방안을 추진, 학부모들이 만족하는 유아교육은 물론 교육비 부담도 대폭 줄이겠다는 것이 복안이다.

이경희 예비후보는 "학부모의 부담을 경감시키고 교육의 질을 높여야 인구절벽에 처한 대한민국의 미래도 보장받을 수 있다"며 "학부모들이 동일한 조건에서 유치원을 선택할 수 있는 교육 선택권이 보장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포항=성민규 기자 smg511@hanmail.net

 

 

 

 

 

 

 

 

 

 

 

맨 위로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