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080명… 수도권 비중 80.5%

엿새 만에 다시 2000명대

서울 마포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검사소에서 피검자들이 줄을 서 있다.   사진=박효상 기자
[쿠키뉴스] 노상우 기자 = 15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일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080명으로 확인됐다. 엿새만에 다시 2000명대의 확진자를 기록했고,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의 비중이 80.5%로 확인됐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는 2080명으로 이중 국내 발생 2057명, 해외유입 23명으로 확인돼 총 누적 확진자는 27만7989명으로 확인됐다.

이날 신규 국내 발생 확진자 현황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804명 △부산 40명 △대구 27명 △인천 164명 △광주 36명 △대전 37명 △울산 31명 △세종 8명 △경기 688명 △강원 29명 △충북 37명 △충남 80명 △전북 16명 △전남 5명 △경북 21명 △경남 28명 △제주 6명 등이다. 이날 수도권에서만 1656명의 확진자가 나와 전체의 80.5%를 차지했다.


해외 유입확진자는 총 23명으로 이들은 검역단계에서 5명, 지역사회에서 18명이 확진으로 확인됐다. 이들의 추정 유입국가는 △중국 1명 △아시아(중국 외) 15명 △유럽 2명 △아메리카 5명 등으로 확인됐다.

의심 신고 검사자는 4만8863명으로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에서 8만5121건, 비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에서 1만1447건의 검사를 통해 총 546명의 확진자를 찾아냈다. 총 검사 건수는 14만5431건이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2186명으로 총 24만9833명이 격리 해제됐다. 현재 2만5776명이 격리 치료 중이며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전날보다 13명 증가해 누적 사망자는 23804명(치명률 0.86%)으로 확인됐다. 위중증 환자는 350명이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이날 0시 기준으로 어제 하루 1차 접종을 받은 인원이 59만9970명으로 총 3458만2174명이 1차 접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는 우리나라 인구 대비 67.3%에 해당한다. 이날 22만3890명이 접종을 완료해 총 2071만283명이 접종을 완료했다. 이는 우리나라 인구 대비 40.3%를 차지한다.

정부는 추석 연휴를 앞둔 시점에 비수도권 지역으로의 감염 확산 우려가 커지는 만큼 수도권 다중이용시설과 외국인 밀집시설을 중심으로 특별방역점검에 나설 계획이라 밝혔다. 전해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2차장 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 중대본 회의에서 “국민들은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와 함께 불요불급한 사적모임도 최대한 자제해달라”며 “민의 일상 회복수준이 보다 강화될 수 있도록 접종 간격 단축과 미접종자에 대한 접종기회 제공 등을 통해 접종률을 최대한 높여나가겠다”고 밝혔다.

nswreal@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