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교육청, 도내 전체 학교 방과후학교 잠정 중단 권고


[쿠키뉴스] 김영재 기자 =전북도교육청이 8일 도내 전체 유·초·중·고·특수학교에 방과후학교 잠정 중단을 권고했다.

도교육청은 이날 오후 전 학교에 공문을 통해 최근 학교 내 코로나19 확진자 집단발생에 따라 학교구성원의 의견에 따라 방과후학교 운영 여부와 방법을 결정·시행하도록 안내했다.

방과후학교 잠정 중단 권고 기간은 8일부터 21일까지 2주간이다.


또한 방과후강사를 대상으로 방역수칙 준수와 코로나19 선제적 진단검사(풀링검사)에 반드시 참여하도록 안내했다.

검사기간은 8일부터 10일가지, 무료검사로 각 시·군에서 이뤄진다.

도교육청은 방과후학교 강사를 대상으로 각종 모임 자제, 유증상 시 수업 금지·선별진료소 방문 검사, 학교 출입 전 교육부‘건강상태 자가진단’앱을 활용해 반드시 자가 진단을 실시할 것을 요청했다.

jump0220@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