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서 일가족 5명 코로나 확진···지역사회 감염 우려 '매우 높아'

강릉 154번 확진자 가족···감염 경로 아직 파악 중
보건당국, 무증상 감염 위험 긴급 재난문자로 시민에 고지

사진=쿠키뉴스 DB

[강릉=쿠키뉴스] 강은혜 기자 =23일 강원 강릉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5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강릉시 보건당국은 강릉 거주 70대 A씨와 40대 B씨, 10대 C씨, 10대 D씨, 10대 E씨 등 5명이 23일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들은 강릉 지역 155~159번 확진자로 분류됐다.


이들은 지난 22일 확진 판정을 받았으나 정확한 감염 경로가 아직 파악되지 않은 강릉 154번 확진자(80대)의 일가족으로, C씨와 E씨를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인후통과 가래 등 의심 증상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당국은 GPS와 CCTV, 카드 내역 등을 토대로 이들의 동선 및 접촉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벌이는 한편, 강원도에 병상을 신청해 배정되는 대로 이들을 이송한다는 방침이다.

또 긴급 재난문자를 통해 지역사회 무증상 감염 우려가 매우 높은 상황임을 고지하고,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와 외출 자제,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를 강하게 권고했다.

kkangddol@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