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코로나19 백신접종 모의훈련 ‘이상無’

평화보건지소서 코로나19 방문 예방접종 대비 사전 모의훈련


[쿠키뉴스] 김영재 기자 =전북 전주시가 오는 26일부터 시작되는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에 앞서 모의훈련을 가졌다. 

전주시는 23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백신접종 모의훈련을 통해 예방접종 시 신속·정확한 대응으로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고 절차상 문제점 등 개선 방안을 찾는데 주력했다. 

이번 모의훈련은 1개팀 2개조의 방문 접종인력이 노인요양시설에 방문해 코로나19 백신접종을 시행하고, 시행 후 이상반응을 호소하는 환자를 신속하게 이송해야 하는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모의훈련은 실제상황을 가정해 △백신 관리 △백신 수령 및 인계 △예방접종 실시 △이상반응 모니터링 △전산등록 등 접종 후 조치 등 5단계로 이어졌다. 


보건소는 모의훈련에서 백신 약병인 바이알(Vial)을 흔들지 말아야하고, 개봉 후에는 바이알에 개봉일자를 표기해야 하는 등 취급 시 주의해야 할 사항을 실제 상황처럼 설명했다. 또, 접종이 완료된 후에는 이상반응이 나타날 경우에 대비한 후송훈련도 했다.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은 오는 26일부터 65세 미만 요양시설과 정신요양·재활시설 입소자와 종사자를 대상으로 1차 접종이 시행된다. 1차 접종은 방문 접종으로 진행되며, 23개소 671명이 대상자다. 

2분기에는 65세 이상 시민과 노인재가복지시설 이용자 및 종사자, 3분기에는 만성질환자와 19~64세 성인, 4분기에는 미접종자와 2차 접종자를 대상으로 접종이 이뤄진다.

앞서 시는 지난 22일 화산체육관에서 행정안전부 코로나19 예방접종지원단과 경찰,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전력공사 관계자 등과 함께 접종센터 우선선정 대상지 합동점검을 열고 시설기준 등을 면밀히 확인했다.

정부가 접종대상자들을 대상으로 예방접종 동의여부를 조사한 결과, 전주시민 중 97.7%가 동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대규모 백신 접종은 지금까지 한 번도 경험해보지 않은 초유의 일이자 시민 건강과 직결된 일인 만큼 각별한 대비와 만반의 훈련이 필요하다”면서 “전문가와 함께 빠르고 안전하게 접종을 진행해 시민들이 조속히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jump0220@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