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인생 롤모델 유노윤호, 신곡 ‘꼬리’ 커버해주길”

가수 선미. 사진=어비스컴퍼니 제공.
[쿠키뉴스] 이은호 기자 =가수 선미가 그룹 동방신기 멤버 유노윤호를 “인생의 롤 모델”로 꼽으며 그에게 자신의 신곡 ‘꼬리’를 커버해달라고 요청했다.

선미는 23일 오후 온라인으로 생중계된 새 싱글 발매 기념 공연에서 ‘신곡을 커버해주길 바라는 가수는 누구냐’는 질문에 “인생의 롤 모델인 유노윤호 선배님이 ‘꼬리’를 커버해주시면 영광일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유노윤호에 대해 “열정이 넘치시고 겸손하며 순수하시다. 그 모습을 본받고 싶다. 나도 저렇게 멋진 어른이 되고 싶다는 생각이 된다”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다른 후배 가수들에게 롤 모델로 자주 언급되기도 하는 선미는 “후배들은 항상 소중하고 공감이 되는 존재라서 늘 따듯하게 맞아주고 싶다”고 말했다.

해주고 싶은 조언이 있냐는 질문엔 “나를 위해 힘써주시는 분들에게 항상 감사한 마음을 갖고, 매사에 최선을 다하라는 말을 해주고 싶다”며 “몸이 힘든 건 3~4일이면 회복되지만, 최선을 다하지 않아서 생기는 후회는 몇 년이 지나도 불쑥 튀어나온다. 그게 더 괴로울 수 있다”고 덧붙였다.

선미는 이날 오후 6시 새 싱글 ‘꼬리’를 낸다.

타이틀곡 ‘꼬리’와 수록곡 ‘꽃 같네’가 실린 싱글로 선미가 두 곡을 직접 작사하고 작곡가 프란츠·홍소진과 공동으로 작곡했다.

wild37@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