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키즈 현진 학폭 의혹에 입 연 JYP "사실 확인 중"

"허위사실 유포는 법적 조치 예정"

스트레이키즈 현진. JYP엔터테인먼트
[쿠키뉴스] 임지혜 기자 =그룹 스트레이 키즈의 멤버 현진이 학교 폭력(학폭)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사실 확인을 위해 노력 중"이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JYP엔터테인먼트는 23일 "문제가 제기된 시절 해당 멤버(현진)가 재학했던 학교 및 주변 지인들의 의견을 청취 중이며 게시자가 허락한다면 게시자의 의견을 직접 청취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다만 현재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과 다른 부분들이 다수 있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자들도 확인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를 할 예정"이라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현진의 동장이라고 주장하는 누리꾼 A씨가 학창시절 현진으로부터 학폭을 당했다고 폭로하는 글을 올렸다. 

A씨는 현진으로부터 '엄마가 없어서 저 모양이다' 등의 폭언과 성희롱, 패드립을 들었고, 현진을 선두로 이유 없는 조롱, 눈치, 시비 등이 시작됐다고 주장했다. 

이어 "다른 피해자들과 비교했을 때 정보가 심한 편이 아닌 것 같아 잊었다고 생각했지만 당시 저에게 상처를 준 가해자의 얼굴이 주변에서 보이니 다시금 그때 그 애들의 말과 행동들이 선명하게 떠오르기 시작했다"며 "어렸다는 이우로 행해진 폭력이 정당화되지 않길 바라며 직접적인 사과를 바란다"고 했다. 

A씨는 해당 글과 함께 중학교 졸업장을 증거로 제시했다. 다른 친구와 나눈 카톡 캡처 등도 올렸다. 
jihye@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