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교육청, 3월 1일자 일반직 인사 단행

선승헌 서기관 광양평생교육관장 승진 임용…도교육청 인력감축 반영

선승헌 광양평생교육관장
[무안=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전남도교육청이 1월 1일자 정기인사에 이어 일반직공무원 199명에 대한 3월 1일자 인사를 22일 단행했다.

승진 60명(4급 1명, 5급 2명, 6급 15명, 7급 25명, 8급 17명), 전보 57명, 공로연수‧정년(명예)퇴직 등 45명, 신규임용 37명이다.

이번 인사는 휴직, 퇴직 등 결원으로 인해 운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일선기관(학교)에 필요 인력을 적기 배치하기 위해 이뤄졌으며, 하위직급 공무원의 사기진작을 위해 상위직급으로 승진시키는 내용도 포함됐다.


공석인 광양평생교육관장에 도교육청 안전복지과 교육복지팀장인 선승헌 사무관을 서기관으로 승진 보직 발령했다.

또한 5급 일반직공무원이 보임되는 완도교육지원청 학교지원센터장은 직위 공모를 통해 민정기 사무관을 선발했고, 정현성, 나홍현 2명을 사무관으로 승진 발령했다.

특히 교육지원청과 학교의 부담으로 작용해 온 국가정책 일몰사업 및 국‧과 간 업무중복 사업을 통합‧조정하기 위한 도교육청 각 실‧과 인력감축을 이번 3월 인사에 반영했다.

김춘호 행정국장은 “포스트코로나 시대 미래교육 선도를 위해 능력과 역량이 검증되고 민주적 리더십을 가진 인재를 지속적으로 선발하겠으며, 열심히 일하는 공무원이 우대받는 인사시스템 실현으로 역동적이고 활력 넘치는 조직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news032@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