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구산면 원전항 인근 좌초선박 실종 선장 숨진 채로 발견

[창원=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21일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구산면 원전항 인근 해안에서 좌초된 채 발견된 A호의 선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

22일 창원해경에 따르면 21일 19시 50분경 좌초된 A호 선박을 발견하고, 관계기관과 민간의 협조를 받아 해상과 수중, 해안가 수색도 실시해 왔다.


하지만 실종자는 22일 9시39분 사고해역 인근의 해상에서 민간구조선 B호가 발견했으며, 가족(아들)의 확인을 통해 실종자로 판명됐다.


창원해경은 정확한 사고경위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다.

k123@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