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군경, 시위대에 실탄 사격… 최소 2명 사망

군경의 총격에 쓰러진 시위대. 미얀마나우 트위터

[쿠키뉴스] 문대찬 기자 =20일 미얀마 제2 도시 만달레이에서 군과 경찰이 군부 쿠데타에 항의하는 시위대에 실탄 사격을 가해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했다고 현지 언론과 외신이 보도했다.

매체들에 따르면 군경은 이날 근로자들이 파업 중인 만달레이의 한 조선소에서 시위대를 향해 여러 발의 실탄을 발사했다. AFP 통신은 이로 인해 최소 6명이 부상했고, 이 가운데 2명이 중상을 입었다고 전했다. 중상자 중 1명은 복부에 총상을 입은 것으로 파악됐다.

로이터 통신은 군경의 실탄 사격으로 다수가 부상해 병원으로 옮겨졌고, 이 가운데 머리에 총상을 입은 1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보도했다. 현지 매체인 '미얀마 나우'는 군경의 실탄 사격으로 최소 2명이 숨지고 6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mdc0504@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