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선물은 남도장터에서…최대 76% 할인

▲ 전남도는 설을 앞두고 오는 2월 10일까지 ‘남도장터’에서 온라인 설 기획전을 마련하고 최대 76%까지 할인 혜택을 적용한다. 남도장터 홈페이지 화면 캡처.
[무안=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전남도는 설을 앞두고 오는 2월 10일까지 ‘남도장터’에서 온라인 설 기획전을 마련하고 최대 76%까지 할인 혜택을 적용한다.

이번 설 특판 행사에선 선별된 한우, 전복, 굴비, 과수, 건강식품 등 총 583개 제품이 판매된다.

제품은 66%까지 할인되며 10% 추가할인쿠폰까지 적용받으면 최대 76% 할인된 금액으로 구입할 수 있다.


남도장터 쇼핑몰뿐만 아니라 우체국쇼핑과 제이슨그룹, 롯데슈퍼 등 대형 온라인 쇼핑몰 31개 채널에서 동시에 진행돼 지역 농수축산물 판매 증진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가격대별로 1~2만 원대의 알뜰 선물세트부터 식품명인 제품, 도지사품질인증 제품 등 8~9만 원대의 프리미엄 선물세트까지 다양하게 출시돼 소비자들의 눈높이에 맞춘 선물용이나 제수용품 등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 했다.

전남도는 지역 농수축산물의 매출확대와 홍보를 위해 제품정보가 수록된 남도장터 홍보전단을 제작하고 향우회 및 수도권 아파트 등에 총 8만3000부를 배포했다.

전남도가 운영중인 농수축산물 온라인 쇼핑몰인 남도장터는 지난해 30만 명의 회원과 1250개 업체의 1만5698개 상품이 입점해 326억 원의 매출을 달성, 2019년 매출액 63억8000만 원 보다 5배 이상 증가했다.

강종철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최근 비대면이 지속되는 사회분위기로 명절 선물의 패러다임도 달라졌다”며 “이번 설 명절 생산자와 소비자가 모두 함박웃음을 되찾을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news032@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