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담원 게이밍, ‘칸’ 김동하 영입으로 탑 공백 메워

사진=김찬홍 기자 kch0949@kukinews.com
[쿠키뉴스] 김찬홍 기자 = 담원이 탑에 생긴 공백을 메웠다.

리그오브레전드(LoL) 게임단 담원 게이밍은 27일 공식 SNS를 통해 ‘칸’ 김동하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김동하는 2017년 ‘LoL 챔피어스 코리아(LCK)’ 롱주 게이밍(현 DRX)에 입단 후 이름을 알렸다. 이전까지 중국에서 주로 활동하던 그는 롱주 입단 후 맹활약을 펼쳤다.


이후 2019시즌을 앞두고는 SKT T1(현 T1)에 입단하면서 슈퍼팀의 일원으로 활약했다. 김동하는 2019시즌까지 총 4차례 LCK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지난해에 김동하는 중국으로 다시 돌아갔다. ‘도인비’ 김태상이 있는 펀플러스 피닉스로 이적한 그는 지난해 적응에 실패하면서 계약을 종료했다. 한국으로 돌아온 김동하의 선택은 담원이었다. 이로써 김동하는 2년 만에 다시 ‘꼬마’ 김정균 감독과 손을 맞추게 됐다.

한편 2군 탑라이너 자리에는 ‘체이시’ 김동현을 영입했다. 김동현은 스피어 게이밍 소속으로 지난 챌린저스 코리아에서 우승을 차지한는 데 공헌했다. 전도유망한 탑라이너로, 이전까지 미드라이너로 뛰다가 포지션 변경 후 주목을 받고 있다.

kch0949@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