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내년도 예산 5745억 편성…479억↑

▲ 영암군이 내년도 본 예산안으로 5745억 원을 편성했다. 금년 본예산 5265억 원 대비 479억 원(9.11%) 증가한 수치다.[사진=영암군]
[영암=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전남 영암군이 내년도 본 예산안으로 5745억 원을 편성했다. 금년 본예산 5265억 원 대비 479억 원(9.11%) 증가한 수치다.

일반회계가 금년 대비 410억 원(8.82%)이 증가한 5062억 원, 기타특별회계는 10억 원(10.99%)이 증가한 98억 원, 공기업특별회계는 59억 원(11.3%) 증가한 585억 원이다.

기능별로는 사회복지분야 1279억 원(22.26%), 농림해양수산분야 1276억 원(22.22%), 환경보호분야 865억 원(15.06%), 국토지역개발 및 교통물류분야가 616억 원(10.72%), 문화 및 관광분야 296억 원(5.16%) 순으로 ‘더불어 잘사는 희망복지 실현’과 ‘고소득‧고품질 생명농업 육성’에 중점을 둔 것으로 보인다.   


특히 내년에는 기초연금 및 보험 등 의무 복지지출을 비롯해 친환경급식 제공 등 아동 및 청소년, 여성 복지증진을 위해 697억 원, 경로당 31억 원,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에 625억 원을 편성했으며,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해 군민의 삶을 전 생애주기에 걸쳐 책임지는 포용적 복지 정책을 시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밖에도 사회적 약자 및 소외계층을 위해 저소득층 생활지원 등 저소득층 복지사업에 75억 원, 장애인 복지 지원 88억 원 을 편성했으며, 농업직불제 385억 원, 친환경농업기반 확충 371억 원, 축산(임)업 및 방역사업 292억 원 등 더불어 잘사는 희망복지와 고소득 고품질 생명농업에 큰 비중을 두었다.

코로나19 소상공인 및 생계지원 95억 원과 지역균형 발전과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영암읍 도시가스 공급 30억 원, 도시재생 19억 원, 기후변화대응 및 대기환경개선사업 59억 원, 농어촌 지방상수도 개발 및 노후 상수관망 정비사업 221억 원, 대불지구 하수도 중점관리지역 정비 및 영암 노후하수관로 정비사업 202억 원, 관광기반 확충 및 문화예술 지원 152억 원 등 쾌적한 생활환경조성 및 문화‧예술 활동을 위한 예산을 편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군 의회는 이달 23일부터 다음 달 21일까지 제279회 제2차 정례회를 열고, 행정사무감사 및 내년도 본 예산안을 심의 의결할 예정이다.

news032@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