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 BBIG 집중투자 ‘TIGER K-뉴딜 ETF’, 순자산 5천억원 돌파

[쿠키뉴스] 유수환 기자 = 미래에셋자산운용은 한국 경제의 패러다임 전환을 선도할 BBIG(배터리·바이오·인터넷·게임) 기업에 집중투자하는 ‘TIGER K-뉴딜 ETF 시리즈’가 순자산 5000억원을 넘었다고 밝혔다.

‘TIGER KRX BBIG K-뉴딜 ETF’, ‘TIGER KRX 2차전지 K-뉴딜 ETF’, ‘TIGER KRX 바이오 K-뉴딜 ETF’, ‘TIGER KRX 인터넷 K-뉴딜 ETF’, ‘TIGER KRX 게임 K-뉴딜 ETF’ 총 5종으로 구성된다.

지난 달 7일 상장 이후 각각 2,240억원, 1,915억원, 534억원, 484억원, 322억원으로 규모가 늘어났다.


전일까지 일평균 거래량은 각각 132만주, 86만주, 36만주, 45만주, 39만주로 업계 K-뉴딜 ETF 중 가장 많다.

BBIG 산업은 차별화된 성장 모멘텀과 글로벌 경쟁력을 바탕으로 한국판 뉴딜의 수혜가 기대되는 분야다.

기초지수는 ‘KRX BBIG K-뉴딜 종합지수’와 각 산업별 지수 4개다.

‘KRX BBIG K-뉴딜 지수’는 배터리, 바이오, 인터넷, 게임산업의 시가총액 상위 각 3종목씩 총 12종목을 동일 가중으로 구성한다.

KRX 2차전지, 바이오, 인터넷, 게임 K-뉴딜 지수는 각 10종목으로 상위 3개 종목이 동일 비중으로 75%, 하위 7개 종목이 유동시가총액 가중으로 25%를 차지하는 방식이다.

BBIG 산업별 지수들은 기존 방식과는 달리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의 비중을 높여 미래 성장산업의 주도주에 집중 투자하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추척오차 최소화를 위해 기초지수를 완전복제하는 방법으로 운용한다.

한편 한국 포함 9개국에 진출한 미래에셋 글로벌 ETF의 순자산 총액은 최근 50조원을 돌파했다.

미국, 캐나다, 호주, 일본 등 선진시장에서 인도, 브라질, 콜롬비아 같은 신흥시장까지 공략하며 전세계 운용사 중 순자산 규모 16위를 기록 중이다.

shwan9@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