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 클라시코’ 레알 마드리드, 바르셀로나 3-1 격파…메시는 침묵


사진=페널티킥 골 득점 후 기뻐하는 세르히오 라모스/ EPA=연합뉴스
[쿠키뉴스] 정진용 기자 =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시즌 첫 ‘엘 클라시코’에서 레알 마드리드가 FC 바르셀로나를 3-1로 격파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24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캄프 누에서 열린 2020-2021시즌 프리메라리가 7라운드에서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대승을 거뒀다.

같은날 경기에서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5분 페데리코 발베르데의 선제골로 앞서 나갔다. 바르셀로나는 전반 8분 안수 파티가 동점골을 기록했다. 파티는 17세 359일의 나이로 엘 클라시코 최연소 득점자가 됐다. 


1-1로 팽팽하던 균형을 깬 것은 레알 마드리드였다.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18분 세르히오 라모스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클레망 랭그레의 파울을 유도해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45분 루카 모드리치의 쐐기골까지 터트렸다. 레알 마드리드는 4승1무1패(승점13)를 기록하며 선두로 올라섰다. 반면 바르셀로나는 12위(2승1무2패·승점7)까지 떨어졌다.

지네딘 지단 레알 마드리드 감독은 지도자 데뷔 후 바르셀로나 원정에서 펼쳐진 엘 클라시코에서 무패 기록을 이어 나갔다. 지단 감독 부임 후 레알 마드리드는 원정으로 치른 엘 클라시코에서 6경기째 무패(3승 3무)를 이어가고 있다.

유럽통계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라모스에게 양 팀 최고 평점 8.4점을 줬다. 반면 리오넬 메시에게는 6.6점을 부여했다.

메시는 지난 2018년 5월6일 레알 마드리드와의 경기 이후 엘 클라시코에서 득점하지 못하고 있다.

jjy4791@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