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인호 대전 동구청장, 국회의장에 '대전의료원' 설립 지원 협조 당부

황 청장, 박병석 국회의장 만나 지역현안 해결 위한 적극적 협조 당부


황인호 동구청장(왼쪽)이 박병석 국회의장을 만나 지역현안에 대해 건의하고 있다.

[대전=쿠키뉴스] 한상욱 기자 = 대전 동구 황인호 동구청장이 16일 국회를 찾아 박병석 국회의장을 예방하고 대전의료원 설립과 대청호 붕어섬 동서연결로 복원사업 등 정부예산이 필요한 지역현안 사업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18일 구에 따르면 황 청장은 먼저 대전의료원 설립은 11월 중 예비타당성 통과 여부가 결정·발표 예정인 상황에서 조속한 설립 추진을 위해 국회 차원에서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지원해 줄 것을 건의했다.

붕어섬 동서연결로 복원사업은 1980년 대청댐 건설로 수몰된 지역주민의 오랜 숙원사업임을 설명하고 ▲도시와 농촌지역의 상생 성장동력 확보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대청호의 수려한 경관을 이용한 전국단위 마라톤코스 및 명소 확보 ▲마산동과 사성동 주민들의 상호교류로 농업생산성 물류비용 절감 등 개설로 인한 파급효과를 설명하며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황인호 구청장은 이자리에서 “동구는 지금 대전역세권을 기반으로 혁신도시 지정, 쪽방촌 공공주택 사업 등 115년 만에 찾아온 재도약의 전기를 맞이하고 있다”며 “대전이 동구를 중심으로 국토 균형발전과 지역주도 성장이라는 국가적 과제 수행을 위해 정치권과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swh1@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