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C재활병원서 5일 전 퇴원한 70대 환자 확진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 인세현 기자=경기 성남시는 분당서울대병원 응급병동에 입원한 70대 여성이 코로나19 판정을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이 여성은 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 발생한 경기 광주시 SRC재활병원에서 지난 12일 퇴원한 뒤 분당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SRC재활병원에서는 16~17일 이틀 새 관련자 29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의 가족 3명도 감염 사실이 확인됐다.


성남시 분당구보건소 관계자는 “SRC재활병원 집단감염과 관련한 역학조사를 하며 분당서울대병원으로 옮긴 70대 여성에 대해서도 코로나19 진단검사를 했다”며 “이 여성의 정확한 감염 경로와 접촉자를 조사하고 있으며 분당서울대병원 응급병동은 폐쇄한 상태”라고 밝혔다.

inout@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