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하동배 호주 시드니 8톤 첫 선적…행정·농협·농가 협력 결실

[하동=쿠키뉴스] 강연만 기자 = 청정 섬진강 일원의 사질토에서 재배돼 당도가 높고 육질이 아삭한 하동 배가 올 들어 첫 수출 길에 올랐다.

경남 하동군(군수 윤상기)이 지난 15일 하동배영농조합법인에서 윤상기 군수와 여근호 하동농협 조합장, 생산자, 무역업체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동 배 첫 선적 행사를 가졌다.


이날 선적된 하동 배는 8톤 2만 4000달러어치로 호주 시드니에 수출되며, 향후 국내·외 유통 상황에 맞춰 베트남·호주시장의 추가 수출을 계획하고 있다.


올해 하동 배는 전 세계적으로 확산한 코로나19 여파와 집중호우에 따른 수해 등으로 생산과 유통에 어려움이 예상됐으나 행정과 농협, 생산자, 무역업체 간의 상호 긴밀한 협의와 노력 끝에 첫 수출로 이어졌다.

윤상기 군수는 이날 선적식에서 "하동 배는 우수한 품질로 국내·외에 인기가 높은 하동의 대표 농·특산물의 하나로 올해 여러 가지 악재 속에서도 수출로 이어져 판로 유지가 가능하게 됐으며, 이는 궁극적으로 농가들의 소득 향상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kk77@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