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시장 “디지털·그린·바이오·휴먼 집중 인천형 뉴딜사업 추진”


[인천=쿠키뉴스 이현준 기자] 박남춘 인천시장은 13일 청와대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 시·도지사 연석회의'에서 정부의 한국판 뉴딜정책에 발맞춰 디지털·그린·바이오·휴먼에 집중하는 인천형 뉴딜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인천형 뉴딜사업 중 디지털 분야에서 송도와 원도심을 잇는 인천 디지털 혁신밸리를 조성하고 수요 응답형 대중교통과 같은 시민체감 스마트시티 조성에 주력할 계획이다.

그린 분야는 국제 그린스마트타워와 에코사이언스파크 조성으로 글로벌 그린산업 육성의 기반을 마련하고, 바이오 분야는 삼성바이오로직스·셀트리온 본사가 있는 송도를 중심으로 세계 최대 바이오 헬스밸리를 조성할 예정이다.


휴먼 분야는 인천형 복지 기준선 설정으로 두터운 사회안전망을 구축하고 양질의 일자리 제공으로 더욱 강력한 고용안전망을 보장할 방침이다.

박남춘 시장은 2025년까지 총사업비 12조5000억 원을 투입해 인천형 뉴딜사업을 추진하고, ‘경제·사회구조 대전환을 통한 더욱 살기 좋은 인천'의 비전을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수도권매립지 2025년 사용종료, 영흥화력발전소 조기 폐지 또는 LNG 연료 전환, 바이오 투자유치 지원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인천 바이오클러스터 방문 등 지역현안과 관련한 건의사항도 전달했다.

chungsongha@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