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청, 송도국제도시에 바이오 특화 공유 업무·연구시설 입주


[인천=쿠키뉴스 이현준 기자] 인천 송도국제도시에 바이오 특화 업무와 연구 공유시설이 들어서게 됨에 따라 국내외 바이오 기업들이 유연하게 업무·연구 공간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17일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서 바이오 특화 공유시설 전문기업인 르호봇비즈니스인큐베이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측은 협약에 따라 앞으로 송도 바이오클러스터의 연구개발과 산업생태계 활성화, 바이오기업 유치, 공유 바이오랩 구축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르호봇비즈니스인큐베이터는 세계 각국에 60여개 공유 비즈니스센터를 운영 중이다.


송도국제도시 IBS타워 24층에 입주한 공유시설은 전체 면적이 1620㎡ 규모로 멸균기·무균실험대 등을 구비한 드라이랩(Drylab) 센터를 구축, 바이오 특화 공유시설로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송도국제도시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등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연구·제조·서비스기업 60여개가 입주했으며 단일도시 기준 세계 1위 규모의 바이오 의약품 생산능력을 갖췄다.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은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IFEZ가 바이오 관련 융복합 산업 허브로서의 역할을 더욱 충실히 수행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chungsongha@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