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정부 '혁신 시제품 테스트 수행기관'에 선정

시, 지역 업체 참여 확대- 정부 혁진지향 공공조달 사례 적극 동참 방침


보령시청사 전경.

[보령=쿠키뉴스] 한상욱 기자 = 보령시는 조달청이 주관한 2020년도 제2차 혁신 시제품 테스트 수행사업에 선정돼 시 본청과 보령시의회, 대천4동에 이달 말까지 디티하이 화재예방 시스템을 구축하고 제품 성능테스트에 참여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사업은 조달사업에 관한 법률 시행령에 따라 상용화 전 혁신제품을 공공부분이 초기 구매자가 돼 사용하고, 그 결과를 공개해 상용화 지원과 구매 확산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에 시가 참여하게 될 화재예방 시스템은 전기설비(분전반, 배전반등)의 발화이전 과열상태를 모니터링을 통해 확인해 ICT기반 화재예방을 조기 감지하는 시스템으로, 시는 공무원과 민원인 등 이용자들에게 제도 취지를 알리고 시범 운영을 통해 결과를 도출하는 등 피드백을 전달할 계획이다.


특히, 시는 혁신 시제품 테스트 수행에 따른 시스템 및 운영비 등은 조달청이 부담해 예산 투입 없이 화재예방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고, 기업은 시장에 선보이기 직전 제품에 대한 안정적인 피드백 전달과 초기 판로개척 등 1석2조의 효과가 있다.

아울러 이달 말에는 장애인 화장실 기립보조기기와 통신제어 외기유입형 환기청정 시스템 구축도 조달청과 협의 중에 있어 혁신 시제품을 내놓는 기업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함께 시는 혁신 시제품을 개발하고 등록할 수 있도록 지역 업체 참여 확대를 장려하고, 제도에 대한 홍보로 정부의 혁신지향 공공조달 사례에 적극 동참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swh1@kukinews.com
Copyright @ KUKINEWS. All rights reserved.
쿠키뉴스에서 많이 본 뉴스
주요기사

쿠키미디어 서비스